'생태 징검다리, 하천에서 놀자' 결과 발표회

2017.11.16 19:23 | Posted by 마창진환경연합

      

 

 

 

 

1114()오후430분부터 생태 징검다리, 하천에서 놀자사업 결과 발표회가 있었습니다.

지난 412, 사전워크숍을 시작으로 생태하천으로 복원된 창원천과 토월천, 가음정천 근처에 있는 남산중학교, 대방중학교, 봉곡중학교, 창원남고등학교 학생들이 하천 생태를 조사하고 관찰하는 모니터링 활동을 했습니다.

매달 하천에서 현장측정장비를 활용해 수질조사를 하고, 하천 식물조사, 수서생물조사를 한 후 보고서를 작성했는데, 이 보고서들을 묶어 최종 결과보고서를 만들고, 학생들이 직접 그린 하천 생태지도와 생물그림을 바탕으로 창원 하천생태지도를 제작 했습니다.

결과 발표회에서는 마창진환경운동연합 전정효 공동대표의 인사말과 창원시 하천과장의 격려사가 있은 후 4개의 학교 학생들이 결과 발표를 하고, 창원물생명시민연대 차윤재 공동대표, 경남대학교 도시환경공학과 이찬원 교수, 경남환경교육네트워크 지찬혁 공동대표의 전문가 멘토링이 있었습니다. 전문가 멘토링을 통해 창원의 하천에 대해 더욱 더 고민하고 의견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학생들은 활동을 하고 난 후 예전에는 관심도 없었던 도심 하천이었는데, 이번 생태 조사를 통해 하천 보존의 소중함과 중요성을 알게 되었다. 그리고 현재 도심 하천의 오염 실태에 대하여 알게 되면서 여러 가지 문제점 또한 알게 되었다. 그러한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많은 노력이 필요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처음 생태 하천을 갈 때 장화를 신어야 할 정도로 더럽나 라고 걱정을 하기도 했지만, 직접 하천에 가서 하천을 조사하고 기록하는 활동을 하면서 수질 오염과 관련된 문제점도 찾고 해결책도 고민하게 되어 의미가 있었다.”

오염되어 냄새가 나고 고인 물로 모기를 생기게 하는 부정적인 하천으로만 생각했는데, 이번 활동을 통해 하천의 역할과 기능에 대해 알게 되어 하천의 중요성과 생태, 환경보호의 중요성을 깨달았다. 내가 하는 활동이 하천 생태를 보호한다는 생각에 뿌듯함을 느꼈다.” 등의 후기를 남겼습니다.

학생들은 자신의 집 근처이면서 자신이 다니고 있는 학교 가까이에 있는 하천에서 생태를 조사하고, 기록하는 활동을 하면서 하천이 도심과 생태계를 이어주는 징검다리 역할을 한다는 것을 알고 앞으로도 든든한 지킴이역할을 할 것이라 봅니다.

마창진환경운동연합은 올해 조사활동을 한 학생들이 이후로도 연속적인 활동을 통할 수 있도록 지원을 할 예정입니다. 향후 청소년의 시각에서 창원시 하천생태와 정책에 대해 논의 할 수 있는 장을 만들도록 하겠습니다.

 

    

왼쪽 인공위성 사진(검정색 선안), 오른쪽 현장사진(붉은색 선안) 갯게와 기수갈고둥의 서식지가 파괴된 곳-동일한 곳

10월 중순에 노후화된 마전교를 헐어내고, 재가설공사를 위해 터파기와 연약지반 강관파일을 박으면서 멸종위기종인 갯게와 기수갈고둥의 서식지가 파괴되었다는 제보를 받고, 지난 1030일부터 현장조사와 관계자 대책회의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이곳은 국립해양생물자원관에서 20168월에 기수갈고둥을 조사했고, 20176월에는 마전마을 앞 조간대에서 갯게를 발견하고 서식지에 대한 조사를 했던 곳이기도 합니다.

1030() 공사를 발주한 경상남도도로관리사업소에 현 상황을 알리고 공사중단을 요청했습니다.

공사가 중단되고 난 후에는 낙동강유역환경청, 해양환경관리공단, 경상남도도로관리사업소, 시공사, 우리단체가 현장에서 만나 대책을 논의했는데 전문기관의 현장조사 결과보고서를 바탕으로 이후 논의를 진행하기로 했습니다.

112()에는 해양환경공단에서 나온 전문가가 현장을 조사했고, 113()에는 국립해양생물자원관에서 나온 전문가가 현장을 조사하고, 파괴된 서식지를 드론으로 항공촬영을 했습니다.

이번주 중에는 일정이 조율 되는대로 여러 관계기관과 전문가가 만나는 협의회를 가지면서 보전방안에 대한 것과 공사 진행에 대한 논의를 할 예정입니다.

우리단체는 낙동강유역환경청, 해양환경관리공단, 경상남도, 경상남도도로관리사업소에 공문을 보내어 이후 대책 마련과 함께 진동만 전체 생물상조사를 통한 멸종위기종 서식 상황을 파악하길 요청했습니다.

이후 각종 공사와 개발사업으로 인한 멸종위기종의 서식지 파괴를 막기 위해 진동만 전체 구역에 대한 생물상조사를 통해 멸종위기종의 서식 상황을 파악하고, 해양 개 발 · 관리부서, 하천 개발 · 관리부서에 조사된 결과를 공지하고 공유하여 서식지를 보존하는데 지침으로 삼을 수 있도록 강력히 요구했습니다.

공사로 인해 서식지가 파괴된 곳에 사는 멸종위기종인 갯게와 기수갈고둥은 환경부가 멸종위기종으로, 해양수산부가 보호대상해양생물로 지정한 생물입니다.

환경부는 자연적이고 인위적인 위협으로부터 생물을 보호하고 관리하기 위해 멸종위기종을 지정하여 관리하고 있고, 해양수산부는 생존을 위협받거나 보호해야 할 가치가 높은 해양생물을 보호하기 위해 보호대상해양생물을 지정하고 있지만 이에 대한 관리가 제대로 되지 않아 이번처럼 보호대상으로 지정된 생물들의 서식지가 무참히 파괴되어 생존에도 위협을 받고 있는 실정입니다.

 

 

2017년 창원시 하천 생태모니터링 결과 발표회

2017.11.06 15:17 | Posted by 마창진환경연합

전문가의 멘토가 있는

2017년 창원시 하천 생태모니터링 결과 발표회

 목적

 -지난 1년간 창원천, 가음정천, 토월천 근처에 있는 봉곡중학교, 대방중학교, 남산중 학교, 창원남고등학교 학생 62명과 창원시 하천 생태모니터링을 실시했습니다.

- 모니터링은 매월 1회 현장측정기를 활용해 하천의 수질을 조사했으며, 이와 아울러 하천 식생조사, 물 속 생물을 조사하면서 도심 속 하천의 생태를 알아보고, 하천 생 물과의 관계를 파악하는 활동을 했습니다.

- 학생들이 매달 진행한 모니터링 결과를 정리하고, 조사한 자료를 바탕으로 하천생태 지도를 제작하여 발표하면서 이 자리에 전문가 선생님들이 멘토로서 함께 해 주시 게 되었습니다.

- 학생들의 힘으로 하천을 조사하고, 결과물을 작성한 활동이 조금은 미흡하더라도 자신들이 생활하는 주변의 환경에 지속적으로 관심을 가지고, 조사한 이 활동을 계기 로 사람과 생물이 공존해서 살아갈 수 있는 우리들의 하천이 되길 바랍니다.

 

행사개요

- 일시 : 20171114()오후430~ 6

  - 장소 : 창원과학체험관 1층 다목적강당(창원시 성산구 충혼교 72번길   16)

-참석 : 4개 학교 학생 62, 지도교사 6, 전문가 멘토 등 75여명

- 주최 : 경상남도교육청

- 주관 : 마산창원진해환경운동연합 

프로그램

시 간

내 용

16:30~16:40

참석자 소개와 인사말

16:40~16:50

단체사진 촬영 및 발표 준비

16:50~17:30

< 4개 학교 모니터링 결과 발표 >

-창원천 ------------------------- 봉곡중학교

-가음정천 상류 ------------------- 대방중학교

-가음정천 중류 ------------------- 남산중학교

-토월천 ---------------------- 창원남고등학교

17:30~17:50

< 전문가 멘토링 >

-창원물생명시민연대 차윤재 공동대표

-경남대학교 이찬원 교수

-경남환경교육네트워크 지찬혁 공동대표

-창원시 오기환 하천과장

17:50~18:00

질의응답

 

 

1011()1025() 토월천 중류에서 창원남고등학교, 1013()1018() 창원천 중류에서 봉곡중학교, 1017()1031() 가음정천 상류에서 대방중학교, 1018()1026() 가음정천 중류에서 남산중학교 학생들이 하천에서 생태모니터링을 진행하고, 최종 결과보고서를 작성하기 위한 교육과 하천생태지도를 작성했습니다.

각 학교 101번째 모니터링에서는 학생들 스스로 각 하천 3개의 지점에서 pH, 전기전도기, COD(화학적 산소 요구량), DO(용존산소량) 측정기를 활용해 수질을 조사하고 수심, 유속, 유량을 측정했습니다. 수질을 조사한 후에는 각 학교에 가서 최종결과보고서 작성 방법에 대한 설명을 듣고, 학생들이 최종보고서를 작성하기 시작 했습니다.

 

2번째 모니터링에서는 전문강사와 함께 하천 식물을 조사했습니다. 지난 5월에 조사할 때 보지 못한 식물이 하천에서 자라고 있는 것을 볼 수 있었습니다. 조사 후에는 학교에서 생태지도작성 방법에 대한 설명을 듣고, 하천생태지도를 작성 했습니다.

학생들은 지난 4월부터 자신의 학교 가까이에 있는 하천에서 모니터링을 진행하면서, 우리지역의 환경을 알고 조사하는 활동이 얼마나 소중한 일인지 몸소 느끼는 시간이 되었습니다.

4개 학교 학생들이 작성한 결과보고서와 생태지도를 취합해서 최종결과보고서를 만들고, 창원 하천생태지도를 만들어 결과발표회를 진행하고 난 후에는 여러 단체에 창원 하천생태지도를 배포 할 예정입니다.

 

 

 

이전 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