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창진환경운동연합소개/마창진환경연소개'에 해당되는 글 1

  1. 2009.11.06 마산창원진해 환경운동연합은?

낙동강 페놀 사고당시 현장조사중인 모습

마산창원진해환경운동연합은 1991년 12월 7일 [마창공해추방 시민운동협의회(이하"마창공추협")]로 창립하였다. 마창공추협은 91년 두산기업에 의한 낙동강 페놀방류 사건을 계기로 마창지역 시민들의 안전하고 건강한 삶을 보장받기 위해서는 시민 스스로가 나서야 한다는 지역의 이지를 모아 구성된 조직이었다.
이후 공추협은 '시민식수수질조사''페놀피해 대책활동'등을 전개하였으며, 92년 리우 국제환경회의에 참석하기도 하였다.
그리고 1993년 4월2일 전국 주요지역에서 활동하던 8개 환경단체가 단일한 조직명칭과 동일한 목표아래 통일적 활동을 시작하기로 뜻을 모으고, 이에 '마창공추협'은 [마산,창원 환경운동연합]으로 재창립 하였으며,2008년 1월23일 마산창원진해환경운동연합으로 명칭을 변경하였다.

당시 공추련은 1987년 6월 항쟁 이후 열린 공간에서 대중적인 환경운동을 펼쳤습니다.
공추련의 창립 직후 부산,광주,목포 등 전국에서 회사원,주부,학생,전문가들이 회원으로 참여하는 환경단체들이 하나,둘 연이어 만들어지기 시작했습니다. 1992년 브라질 리우에서 개최된 유엔환경개발회의를 계기로 한층 시야가 깊어지고 널업진 한국의 환경운동은 새로운 변화를 추구하게 되었습니다. 피해자 중심의 반공해운동에서 시민으로 폭을 넓힌 환경운동으로 지역에 국한된 활동에서 전국적 연대 나아가 지구환경 보전을 추구하기 위한 연합체를 결성하게 된 것입니다.
21세기 환경의 세기를 맞이하여 금수강산의 파수꾼, 지구의 벗 환경운동연합은 감시와 견제의 역활에서 한 걸음 나아가 아름답고 건강한 미래를 위해 중장기적인 비젼과 대안을 수립하고 실현하고자 매진하고 있다.
앞으로도 삶터를 지키고 행복한 미래를 만들어가는 녹색의 길에서 시민들과 함께 할 것입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이전 1 다음